댓글에 댓글 달기

from. id: 현재경현재경   on 2017.02.22 13:10  210.111.59.123

인애야 감동ㅠㅠ 열정적이고 진지하게 (그리고 잘!!) 연극을 대하는 모습에 늘 너무 멋있었고 네 덕분에 더 의미있는 작연이였어 정말르!! 다음 작품 더 기대할게유^^ 오래도록 함께하자!